글로벌 금융 및 투자 은행 거물인 도이치 뱅크가 Imagine 2030 보고서를 발표했다. 이 보고서는 최고 은행 관계자들이 대시와 같은 암호화폐의 대중적 수용을 위한 타임라인으로서 ‘10년 이후’를 예측하고자 만들었다고 한다.

 

이 보고서에서는 암호화폐가 ‘보안, 속도, 최소한의 거래 수수료, 저장의 용이성 및 디지털 분야와의 관련성과 같은 잘 알려진 장점에도 불구하고 지불 수단으로서 사용되지 않고 있다’는 점을 인정하고 있다. 그러나 이 보고서는 암호화폐가 규제적 허들을 극복하게 된다면 변화될 수 있다고 언급한다. 정부, 은행, 카드 발급자 및 암호화폐 옹호자들이 현금 없는 사회라는 공통의 목적을 실현함에 따라 이러한 내용이 가능하다는 것이다.

 

“지금까지 암호화폐는 세계의 통화 목록에 대한 대체물이 아니라 추가물이었습니다. 다음 10년간 이 내용은 변화할 것입니다. 암호화폐가 규제적 허들을 극복하면 자신의 매력을 넓히는 한편 궁극적으로 현금을 대체하겠다는 잠재력을 높일 수 있습니다.”

 

또한 도이치 뱅크 보고서는 중국과 인도의 인구가 너무 많기 때문에 이들 국가에 위치한 은행이 암호화폐를 구현하기로 선택하는 로드맵이 중요한 영향을 미치는 요인이 될 수 있다고 강조하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보고서는 현재의 사용 채택률을 추정하면서 ‘2030년 까지 2억 개의 블록체인 지갑 사용자’가 발생할 수 있다고 예측하고 있다.

 

정당성 인식이나 파트너십과 같은 주요 채택 장벽을 극복하다

 

도이치 뱅크 암호화폐 보고서에서는 암호화폐 채택이 지속적으로 성장하기 위해서 넘어야 할 세 가지 주요 장애물을 언급하고 있다. 첫 번째는 ‘규제 당국과 정부의 눈에 합법적인 것으로 비추어지는 것’이다. 이는 두 번째 허들인 ‘가격에 안정성을 도입하고 판매자와 소비자 모두에게 장점을 제공’하기 위해 필요한 전단계가 될 것이다. 세 번째 장애물은 ‘지불 시장에서 전 세계적으로 도달하는 것’이다. 즉, ‘주요 이해 관계자와 애플 페이, 구글 페이, 비자나 마스터카드와 같은 카드 제공 업체, 월마트나 아마존과 같은 소매 업체등의 모바일 어플이 연합을 추진해야 한다’는 것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보고서는 또한 이와 같은 행위가 새로운 문제점을 야기할 수 있다는 점을 인정한다. 즉, 견고한 금융 시스템이 전적으로 전자적 소비에 집중되는 것’, 사이버 공격 및 기타 디지털 보안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는 것이다.

 

도이치 뱅크 보고서는 암호화폐가 정부와 은행을 피해 자체적 통화 혁명을 일으키려고 하는 과정에서 채택을 위해 고분군투해야 하는 현재의 시장 트렌드를 서포트하고 있다. 그러나 통합에 집중하고 다른 당사자와의 협업을 진행하는 코인은 보다 큰 주류적 수용을 이룰 수 있으며 이에 대한 반발 역시 적은 경향이 있다. 암호화폐 옹호자들은이들 솔루션 중 일부는 중앙화되었거나 정부가 보증하지 않는 법정 화폐를 가진다는 궁극적 목적을 어기게 된다고 지정하지만, 이는 주류적 수용이라는 중기적 목표를 달성하는 데에는 도움이 된다. 이후 보다 많은 채택이 달성되고 소비자와 판매자가 관련 기술을 더 잘 이해하게 되면 장기적 목표인 대중적 수용이 발생할 수 있으며, 중앙화와 탈중앙화 옵션의 차이점 역시 강조될 수 있다는 것이다.

 

대시, 암호화폐 발전을 위해 파트너와 협력하다

 

도이치 뱅크 보고서에서 추천한 것과 유사하게, 대시는 다른 암호화폐 및 비암호화폐 비지니스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발전해왔다. 이들과의 협력을 통해 현재 사용자들에게 대시를 소비할 수 있는 더 많은 옵션을 제공할 수 있었기 때문이다. 또한 대시는 Cryptobuyer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중남미 지역 내 많은 ATM 및 POS 기기에 포함되게 되었으며, BitGo와의 파트너십은 더 많은 회사에 통합될 수 있도록 도와주었고, 다양한 거래소 및 기프트 카드 회사와의 통합을 통해 소비자들은 주류적 장소에서 대시를 통해 물건을 구매할 수 있게 되었다. 파트너십의 증가는 더 다양한 직접적 소비 장소를 확보하는 한편, 유동성 이슈를 향상하는 데도 도움을 준다. 대시는 보다 다양한 채택과 사용을 인센티브화 하기 위해 거래소 가격 퍼포먼스를 향상해야 한다는 점에서 이와 같은 부분에 있어 어려움을 겪고 있기도 하다.